헬레니즘 예술 : 사모트라차의 니케 (루브르박물관)

  1863년 머리와 양팔이 없는 니케가 사모트라차에서 발견되었다(1950년에 한쪽 팔이 발견되었다). 기원전 190년 경 로드스섬의 사람들이 그 안티오키아 3세에 대항해서 싸웠을 때 배에 달려있던 심볼의 하나이다. 승리의 니케는 배의 축끝에 있었다.
 격심한 조풍은 배를 격타하고 의복의 주름은 과도의 물보 라로 몸에 착 점착한다. 모습은 거의 바로크에 가깝게(이것은 작품을 어디 쪽이냐 하면 년대가 내려간 것임을 증명하고 있다. ) 니케는 흔들려 움직이는 배와 함께 바람에 향해 뒤로 휘어지며 거칠게 전진한다. 2.75미터 하얀 대리석에 조각된 혼동되지 않은 중요한 헬레니즘 조소미술의 감동적인 작품이다.

    미로의 비너스박물관 입구아비뇽 근처의 빌누브의 피에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