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재부 천만궁

 

유명했던 시인이자 학자이며, 철학자였던 스가와라미치자네(845~903) 를 모시는 곳으로 다자이후에 905년에  건립되었다.

스가와라미치자네는 생전에 유명한 학자였기 때문에 그를 학문의 신으로 모시기도 한다.

901년 우대신이라는 관직에서 갑자기 다자이후의 관리로 좌천된 미치자네는 2년 후 다자이후에서 죽었고, 그 묘 위에 세워진 것이 다자이후 탄만구신사로 현재의 본전을 중요문화재로 지정되어 있다.

다자이후는 큐슈지역을 다스린 관청으로 외국과의 교역과 외교관계를 취급하였다.

학문과 문화의 신을 모신 곳이라고 해서 수험철이 되면 수험생이 있는 집안의 어머니들이 모두 이곳에서 합격을 기원하기도 한다.

스가와라미치자네는 당시 중국 문학 연구가로 많은 공헌을 남겼으며 학문의 신으로 신봉되어 왔다.

현재 있는 건물은  1590년에 지어졌으며, 본전 앞에는 6.000그루의 매화가 1-3월 사이에 만개한다.

관광 역사 박물관에는 하카나인형으로 스가라와미치자네의 일생을 보여주고 있으며 입구의 안내소에는 방문객들을 위한 영어, 한국어, 중국어, 일본어 등으로 제작된 이어폰 안내지도를 운영하고 있어 자세한 설명을 들을 수 있다.

개관 시간은 오전 8기 30분부터 오후 5시까지 이다. 다자이후에 들어서면 보이는 붉은 다리가 계절마다 아름답게 피워나는 꽃들과 더불어 유명한 관광지로 손꼽히며, 이곳의 주민들 또한 붉은색의 이 다리를 다자이후의 상징으로 여기며 자랑스러워 하고 있다.

다자이후는 또한 많은 학생들의 수학여행코스로도 유명하며, 다자이후 텐만구에 올라가는 길 사이사이에 일본전통 상점들과 음식점이 즐비해서 보는 눈을 즐겁게 해준다.

 

천만궁 가는 길

 

천만궁 가는 길

 

천만궁 가는 길

 

천만궁 가는 길

 

천만궁 입구 

 

천만궁 입구

 

 천만궁 입구 문

 

 천만궁

 

 천만궁 내부 (정면)

천만궁 내부  (측면)

  

 천만궁

 

 천만궁

 

 천만궁

 

 천만궁 뒷뜰

  

천만궁 뒷뜰

 

  천만궁 내 각종 기념품 판매점

 

  천만궁 내 각종 분제 전시장

 

 천만궁 뒤 뜰

 

 

 

 

천망궁에서 기념촬영

일본은 사계절이 한국과 비슷하기 때문에 한국과 의복도 흡사하다. 단지 전통의상은 “기모노”로 100엔이 훨신 넘는 비싼가격으로 성인식이나 특별한 날에만 입는다. 그 외에 평상복으로 가볍게 입고다니는 “유카타”는 온천지에서 많이 볼 수 있는 일본고유의 의상이다.

 

천만궁이 있는 태재부 전철역

 

태재부 전철역 광장 원숭이 쑈

 

Japan